본문 바로가기

대한장애인체육회

보도자료

home 알림공간 보도자료

[대한장애인체육회_20200213] 대회 3일차 - 제17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주요결과

보도자료 상세
등록자 : 백광영 등록일 : 2020-02-14 조회수 : 61
담당부서: 담당자: 백광영 이메일: bgy0323@koreanpc.kr
첨부파일 :
  • [대한장애인체육회_20200213] 대회 3일차 - 제17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주요결과.zip (5 MB)

[대회 3일차] 17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주요결과

대회 셋째날, 아이스하키(강원,서울) 휠체어컬링(강원,경기) 결승 진출팀 확정!

대회 마지막날(2/14) 노르딕스키 신의현 3관왕 도전! -


17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3일차인 213(), 알파인스키, 크로스컨트리 스키에서 총 12개의 금메달과 함께 아이스하키, 휠체어컬링 결승 진출팀이 확정됐다.

 

여자 알파인스키 회전(시각)에 출전한 최사라(16,서울)14636을 기록해 작년에 이어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내일 대회전 경기에 출전해 다시 한번 2관왕에 도전한다. 최사라는 선천적 시각장애로 같은 장애를 가진 쌍둥이 동생 최길라와 함께 201612세의 나이로 제13회 장애인동계체전에 첫 출전해 2관왕과 함께 신인선수상을 거머줬으며, 해마다 자신의 기록을 갈아치웠다. 부상으로 이번 대회에 참가하지 못한 동생 최길라는 언니를 응원하며 다음 대회를 기약했다.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패럴림픽 은메달리스트 한상민(41,경기)도 남자 알파인스키 회전(좌식)에서 13963을 기록, 정상에 올랐다. 노르딕스키의 신의현(40,충남)은 남자 크로스컨트리 스키 3Km 클래식(좌식)에서 7123으로 2관왕에 안착했다. 마지막 경기인 4.5Km 프리(좌식)는 익일 14() 오전 10시에 시작된다.

4강전이 펼쳐진 아이스하키는 강원이 충남을 110, 서울이 경기를 40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한민수(49,서울)는 이번 대회에서 예선전 포함 총 12골을 몰아치며 소속팀의 결승 진출을 이끌었다.‘빙판 위의 메시정승환(34, 강원)8골을 성공시켜 정상급 기량을 과시했다.

휠체어컬링은 강원과 경기가 금메달에 한걸음 다가갔다. 강원은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국가대표 서순석과 차진호가 포진한 서울을 72로 가볍게 쳤고, 전년도 우승팀 경기는 전남과 접전 끝에 54 승리를 거뒀다.

 

대회 마지막날인 14()에는 휠체어컬링 및 아이스하키 결승전이 각각 오전 9시와 11시에 진행되며, 알파인 스키와 크로스컨트리 스키에서 12개의 이벤트가 열린다. 휠체어컬링 결승전은 1440KBS 1TV에서 녹화중계 된다.

 

대회 사흘째인 13() 18시 기준 종합순위는 경기도가 11,644.4점으로 1위를 달리고 있고, 서울이 7,250.8, 부산이 3,985.2점으로 뒤를 잇고 있다.


Quick
Menu

위로